경찰신문

본문 바로가기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19-09-22 13:49:18 기사제보 경찰일보
경찰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발행인 인사말

경찰신문

 



국정일보 인터넷 방송국을 방문해 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안녕하십니까? 국정일보 발행인 권 봉 길 입니다.


그동안 국정일보를 사랑과 채찍으로 성장시켜 주신 독자 여러분과 물심양면으로 협조해 주신 각 부처, 기관, 전국의 경찰일보 기자, 임직원, 운영자 여러분께 먼저 감사드립니다.


신문사를 운영하면서 어려움도 많았지만, 꾸준한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는 독자 여러분과 일선에서 취재 활동하시는 기자 여러분의 힘으로 국정일보 인터넷 방송국이 구축됐음을 큰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앞으로 독자 여러분의 의견을 수렴하고 더 많은 노력으로 신속하고 정확한 신문과 방송 제작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무엇보다 정보화 시대 속에서 국정일보를 아껴 주시는 독자 여러분의 성원과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인터넷을 통해 보다 질좋고 알찬 서비스를 해 나갈 것입니다.


이런 역할과 기능에 더욱 충실할 수 있도록 독자 여러분의 지속적인 격려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국정일보는 여러분의 관심속에서 최선의 노력으로 크고 작은 사건, 사고를 밀착 취재하고 공정하게 보도해 범죄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언론매체로 거듭나겠습니다.


주식회사 국정방송 대표   권  봉  길 


회사소개 경찰스카우트연맹 방송강령 고충처리안내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TOP
경찰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newspolice.co.kr
Copyright © since 2005 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