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수궁관리소,「미국대사관과 함께하는 석조전 음악회」개최 > 복지/문화

15만 경찰의 대변지! 경찰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K…


복지/문화

덕수궁관리소,「미국대사관과 함께하는 석조전 음악회」개최

페이지 정보

DATE : 2017-05-29 17:2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f6763d32751f0722bf1570ce7323420f_1496215720_7764.jpg 

 

 

문화재청 덕수궁관리소(소장 오성환)와 주한미국대사관(대리대사 마크 내퍼)은 대한제국기의 대표적인 근대 건축물인 덕수궁 석조전에서 오는 6월 6일 오후 7시에 「미국대사관과 함께하는 석조전 음악회」를 개최한다. 

 

덕수궁관리소는 대한제국 선포 120주년을 기념하고 자주외교를 통해 독립국으로서 위상을 높이고자 했던 대한제국의 역사와 의미를 국민과 공유하고자 주한미국대사관과 함께 이번 행사를 마련하였다. 음악회는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에서 활동하고 있는 연주자로 구성된 현악 4중주단과 가야금 연주자 박경소가 합동무대를 펼쳐 다양한 클래식 명곡과 전통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는 1900년 창단된 이래 현재는 미국을 대표하는 5대 관현악단 중 하나로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음악회의 연주자인 현악 4중주단은 비올라 수석의 장중진, 제2바이올린 수석의 킴벌리 피셔(Kimberly Fisher), 제2바이올린 부수석의 다라 모랄레스(Dara Morales), 첼로의 존 코엔(John Koen)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주곡은 하이든과 브람스의 클래식 명곡을 비롯하여 가야금과 현악 4중주의 조화가 돋보이는 ‘신관동별곡’, 창작곡 ‘곰의 노래’ 등으로 전통 클래식 음악이 담고 있는 깊이 있는 현악기 소리와 우리 고유의 가락이 살아 있는 가야금 연주가 어우러져 관객을 즐겁게 할 것이다.

 

음악회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참가신청은 덕수궁관리소 누리집(www.deoksugung.go.kr, 신청안내)에서 오는 31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50명까지 신청 받는다. 더 자세한 사항은 덕수궁관리소(☎02-751-0740)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덕수궁관리소는 앞으로도 대한제국 시기 각국의 외교 공관이 모여 있던 근대 외교의 상징적 공간인 정동을 주제로 한 문화행사를 주한외국대사관과 함께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조강진 기자 

 


15만 경찰의 대변지! 경찰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7 | 발행/편집인: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2009년 10월 26일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Copyright @ since 2005 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 police@newspolice.co.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