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5년 사이 가장 많이 일어나...냉방기기 화재 > 사건/사고

15만 경찰의 대변지! 경찰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K…


사건/사고

최근 5년 사이 가장 많이 일어나...냉방기기 화재

페이지 정보

DATE : 2017-05-26 17:35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1994년 이래 가장 무더웠다는 지난해 냉방기기로 인한 화재도 최근 5년 사이에 가장 많이 일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26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냉방기기 화재는 71건으로 집계돼 2012년 이래 가장 많았다. 2012년은 51건, 2013년은 43건, 2014년은 53건, 2015년은 45건을 각각 기록했다.

 

최근 5년간 냉방기기 화재를 월별로 살펴보면 8월이 67건(25.5%)으로 가장 많았다. 7월 61건(23.2%), 6월 43건(16.3%), 9월 27건(10.3%) 등 냉방기기를 사용하는 여름에 화재가 몰렸다.

 

에어컨이 146건으로 선풍기 117건보다 화재 건수는 많았지만, 사상자 수와 재산 피해는 선풍기가 더 컸다.

 

시간대별로는 하루 중 가장 더운 오후 1∼3시가 11.8%로 가장 비율이 높았다. 반면 오전 5∼7시는 3.42%로 가장 낮았다.

 

원인별로는 전기적 원인이 218건, 기계적 원인 28건, 부주의 10건, 미상 7건 등으로 각각 나타났다.

 

시 소방재난본부는 "선풍기는 쌓인 먼지에 모터가 과열돼 불이 날 수 있어 먼지를 충분히 제거해야 한다"며 "회전 모드로 사용할 경우 회전하는 부분 전선이 마모돼 합선을 일으킬 수 있어 조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천호 기자

 


15만 경찰의 대변지! 경찰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7 | 발행/편집인: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2009년 10월 26일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Copyright @ since 2005 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 police@newspolice.co.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