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신문

본문 바로가기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19-11-15 09:42:53 기사제보 경찰일보
경찰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

[청와대동정] 문 대통령-아베 총리, 단독환담…“실질 관계진전 방안 도출 희망”
"아세안+3 정상회의 대기장서 11분간 단독환담…문 대통령이 대화 이끌어"

페이지 정보

무글리 기자 작성일2019-11-04 17:52

본문

권봉길기자 =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태국 방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별도의 단독 환담을 가졌다.

 

c587e083b92761e05a72318e611e57f3_1572857653_8307.jpg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현지시간) 아세안+3 정상회의가 열린 노보텔 방콕 임팩트의 정상 대기장에서 아베 총리와 단독 환담을 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환담은 오전 8시 35분부터 46분까지 11분간 이뤄졌다.

고 대변인은 “아세안+3 정상회의에 앞서 문 대통령은 인도네시아·베트남·캄보디아·라오스·미얀마 정상들과 환담을 나눴고, 이후 뒤늦게 도착한 아베 총리를 옆자리로 인도해 단독 환담의 시간을 가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매우 우호적이며 진지한 분위기 속에서 환담을 이어갔다”며 “양 정상은 한일관계가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며 한일 양국 관계의 현안은 대화를 통해 해결해야 한다는 원칙을 재확인했다”고 말했다.

 

또한 “최근 양국 외교부의 공식 채널로 진행되고 있는 협의를 통해 실질적인 관계 진전 방안이 도출되기를 희망했다”고 밝혔다.

고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이외에도 필요하다면 보다 고위급 협의를 갖는 방안도 검토해 보자고 제의했으며, 아베 총리도 모든 가능한 방법을 통해 해결 방안을 모색하도록 노력하자고 답했다”고 덧붙였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회사소개 경찰스카우트연맹 방송강령 고충처리안내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TOP
경찰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newspolice.co.kr
Copyright © since 2005 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