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신문

본문 바로가기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19-10-22 16:35:20 기사제보 경찰일보
경찰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

[국회] 김한정의원, 법질서 수호자 경찰의 부끄러운 민낯
"경찰, 5대 강력범죄인 ▲강간 78.3% ▲폭행 46.3% 압도적 1위"

페이지 정보

무글리 기자 작성일2019-10-07 04:07

본문

6afae6118404ead107eb91ddf2697c75_1570390110_9333.jpg 

 

 

손화진기자 =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한정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남양주을)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2018년도 공무원범죄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범죄를 저지른 국가공무원은 총3.356명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42개 정부 부처(청) 가운데, 경찰청은 4.640명(48.9%)으로 가장 많았다. 경찰은 강력·절도·폭력·지능 등 범죄유형 7개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고, 특히 '5대 강력범죄'에 해당하는 강간범죄 23건 중 18건(78.3%), 폭력범죄 225건 중 118건(46.3%)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협박범죄도 47건 중 30건(63.8%)에 이른다. 경찰청 다음으로 범죄를 많이 저지른 부처는 법무부가 304명(9%), 교육부가 280명(8.3%)으로 뒤를 이었다.

 

김의원은  "법질서 수호자인 경찰의 부끄러운 민낯이자 낮은 윤리의식과 공직기강 해이의 결과"라며, 경찰의 철저한 반성과 쇄신대책을 촉구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회사소개 경찰스카우트연맹 방송강령 고충처리안내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TOP
경찰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7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police@newspolice.co.kr
Copyright © since 2005 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